사람 욕심

.

불과 일년 전 아내는 남부 더운 동네에서 집을 찾고 작은사람 맞을 준비를 하고 있었다.

그 때는 십수년만에 가보는 그 동네를, 아내가 살게될 것을 어떻게 알았겠냐만 그 예전엔……, 을씨년스럽게 느끼며 갔었었다. 가는데 비행기만 여섯시간을 탔어야 하니까 참 힘들었다.

.

.

그런데 불과 두시간 반만 비행기 타고 가면 되는 거리로 살고 있는 지금. 이게 좀 더 짧았으면 좋겠다 싶다. 

.

.

감사함을 잊은 나를 돌아보며 그 때 그 사진 한장 남긴다.


그 때 그 시간을 견딘건 정말 칠할이 맛난 음식덕분이었다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w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