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 아이의 논리

.

작은 사람이 오늘 엄마에게 따졌다.

“다혜야, 그릇 치워~”

“엄마, 내가 밥 먹을 때, 엄마가 흘리면 내가 줍잖아?”

“응”

“근데, 왜 내가 먹은 그릇 엄마가 치우면 안돼?”

“응, 그건 엄마가 너 밥 먹여주다가 너가 흘린 걸 주우라고 한거니까, 니가 먹은 초코렛 접시도 니가 치워야지”

“응, 알았어”

비슷한 예로 작은 사람이 엄청 서럽게 울었던 일이 있었다.

“아빠 머리가 와서 내 다리에 부딪혔어~”

작은 사람에게 머리를 쎄게 맞고는 내가 아파했더니, 작은 사람이 서럽게 울었었다.

아이는 참 자기 중심적으로 세상을 본다 ㅎㅎ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