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간이 참 무겁다.

퇴근 후 텅빈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참 공허하다.

작은 사람과 함께하는 시간은 참 빨리도 간다.

돌아보니 주위 사람들은 각자의 시간을 살고 있었고, 누구도, 시간도 기다려 주지 않는다.

시간이 참 무겁다.

One thought on “시간이 참 무겁다.

  1. 알아서 잘 하겠지만. 그 시간 또한 소중하지 않을까 싶다. 나도 그런 시간이 너무 힘든데. 너는 오죽하겠니. 그래도 그 시간에 배터리 충전하듯 충전해서 짧은 순간에 다 쏟아내고 올수 있도록… 그렇게 하는게 현재에서 할수 있는 최선이 아닐까. 힘내라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